Quel est le bonheur?

Il est inutile d'aller chercher bien loin quel est le bien et le bonheur. Il est là, dans la paix imposée, dans le travail bien rythmé, en commun et solitaire alternativement, dans la richesse amassée puis redistribuée dans le respect mutuel et la générosité réciproque que l'éducation enseigne.

무엇이 선이고 행복인가를 찾기 위해서 멀리까지 갈 필요가 없다. 그것은 주어진 평화 속에, 공동체와 개인이 서로를 보완해 갈 수 있는 리듬이 있는 노동 속에, 또한 교육으로 가르치는 상호 존중과 호혜적인 너그러움 속에서 축적되고 재분배되는 부 속에 있는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글과 생각 > '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rry's Law 시즌 2 8화중 인상깊었던 보호무역주의에 대한 논쟁  (0) 2011.11.22
Quel est le bonheur?  (1) 2011.08.03
실질소득과 소비  (0) 2011.02.25
사고의 정의  (0) 2011.02.18
환경문제  (0) 2011.02.18
짧은 글  (0) 2011.02.18